뽐뿌
수지·정은채, 쿠팡플레이 '안나' 크랭크인
아시아경제 기사제공: 2021-10-20 09:19:43

[아시아경제 이이슬 기자] 배우 배수지·정은채·김준한이 온라인 동영상 서비스(OTT) 쿠팡플레이 시리즈 '안나'에 출연한다.


20일 쿠팡플레이에 따르면, 캐스팅을 마친 '안나'가 지난 15일 크랭크인 했다.
영화는 사소한 거짓말을 시작으로 완전히 다른 사람의 인생을 살게 된 여자의 이야기를 그린다.


배수지는 사소한 거짓말을 시작으로 완전히 다른 사람의 삶을 살게 된 유미 역을 맡고, 정은채가 타인에 대한 배려도 악의도 없이 우월한 인생을 즐기며 사는 현주로 분해 유미와 미묘한 긴장감을 형성한다.
김준한과 박예영이 각각 남다른 야망으로 목표 지향적인 삶을 추구하는 유미의 남편 지훈과 유미가 유일하게 믿고 곁을 내어주는 선배 지원 역으로 출연한다.


'싱글라이더'를 연출한 이주영 감독이 연출·각본을 맡았다.
이 감독은 "상대적 박탈감으로부터 시작한 거짓말로 결국 자신의 정체성과 삶의 일부를 잃어버린 사람의 이야기"라고 작품에 관해 설명했다.


쿠팡플레이의 김성한 총괄 디렉터는 "'안나'는 무엇보다 스토리의 흡입력이 탁월했다.
이주영 감독의 색다른 시선과 섬세한 연출로 선보일 배우 수지의 파격 변신이 기대된다.
2022년 모두가 주목할 화제의 작품이 될 것이라고 확신한다"고 했다.


배수지는 "시나리오를 읽을 때부터 ‘안나’에 홀린 듯 빨려 들어갔다.
기분 좋은 긴장감으로 준비에 임했고, 촬영 날이 하루 빨리 다가오길 손꼽아 기다렸다.
이주영 감독님 외 스탭분들과 함께 우리들이 만들어갈 ‘안나’에 대해 많은 기대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안나'는 2022년 공개 예정이다.


이이슬 기자 ssmoly6@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본 콘텐츠의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아시아경제(www.asiae.co.kr)에 있으며, 뽐뿌는 제휴를 통해 제공하고 있습니다.>
뉴스 스크랩을 하면 자유게시판 또는 정치자유게시판에 게시글이 등록됩니다. 스크랩하기 >

추천 0

다른 의견 0

  • 욕설, 상처를 줄 수 있는 댓글은 삼가주세요.
이모티콘 사진  익명요구    다른의견   
△ 이전사진▽ 다음사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