뽐뿌

정치뉴스 입니다.

방송/연예뉴스 | 스포츠뉴스 | 사회뉴스 | 라이프뉴스 | IT/테크 | 뉴스참여 | 북마크 아이콘

이인영 "북한 미사일 아닌 대화 선택해야"
아시아경제 기사제공: 2022-01-25 15:10:09

[아시아경제 유인호 기자] 이인영 통일부 장관은 25일 최근 북한의 무력도발에 대해 “지금은 북이 미사일을 선택할 것이 아니라 대화와 협력의 테이블로 나와야 마땅하다”고 밝혔다.


이 장관은 이날 강원대학교에서 열린 2022 한반도 평화포럼 영상 축사를 통해 “추가적인 긴장이 고조된다면 한반도의 상황은 더욱 불안정해지고 장기적인 갈등과 대립의 사이클로 들어설 가능성이 크다”며 이같이 말했다.


이 장관은 “우리 민족의 선택은, 특히 북의 선택은 평화의 사이클이어야 한다”며“더욱이 미중 전략경쟁의 심화와 다가올 우리의 대선, 미국의 중간선거 등의 변수를 고려한다면 올해 초, 그리고 상반기는 한반도 평화를 위해서 그냥 흘려보낼 수만은 없는 절실하고 긴박한 시간”이라고 평가했다.


그러면서 “북이 지속적으로 주장해온 적대시 정책 철회라는 스스로의 협상의 장애물을 넘어서기 위해서도 지금은 미사일보다 대화의 선택이 그 효용성이 훨씬 큰 시점”이라고 덧붙였다.


이 장관은 종전선언의 필요성과 함께 북한과의 협력 분야에 대한 의지도 나타냈다.


그는 “종전선언은 서로의 적대 의지를 내려놓고, 대화를 시작하면서 더 단단한 한반도 평화의 구조를 만들기 위한 의미 있는 출발점이 된다”며 “멈춰 서 있는 비핵화 협상으로 나아가는 매우 유용한 촉진제가 될 것”이라고 전망했다.


그는 “정부는 남북의 공존과 신뢰 구축에 기여하는 협력의 공간에도 주목하겠다”면서 “최근 북중 국경에서 화물 열차가 다시 운행되는 등 새로운 변화의 가능성도 포착되고 있다”고 말했다.


유인호 기자 sinryu007@asiae.co.kr

<본 콘텐츠의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아시아경제(www.asiae.co.kr)에 있으며, 뽐뿌는 제휴를 통해 제공하고 있습니다.>
뉴스 스크랩을 하면 정치자유게시판에 게시글이 등록됩니다. 스크랩하기 >

추천 0

다른 의견 0

  • 욕설, 상처를 줄 수 있는 댓글은 삼가주세요.
짤방 사진  익명요구    
△ 이전글▽ 다음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