뽐뿌
국민의힘, 사무총장 한기호·정책위의장에 김도읍 임명
기사작성: 2021-06-17 13:18:02
국민의힘은 17일 한기호 의원과 김도읍 의원을 각각 사무총장·정책위의장에 임명했다. 지난 5월 국방위원회 회의에 참석한 한 의원. /남윤호 기자
국민의힘은 17일 한기호 의원과 김도읍 의원을 각각 사무총장·정책위의장에 임명했다. 지난 5월 국방위원회 회의에 참석한 한 의원. /남윤호 기자

'홍준표 복당'엔 "대통합 플랫폼 차원에서"

[더팩트|문혜현 기자] 국민의힘은 17일 군 사령관 출신 한기호(3선, 강원 춘천·철원·화천·양구을) 의원을 사무총장에, 검사 출신 김도읍 의원(3선, 부산 북강서을)을 정책위원회 의장에 임명했다.

국민의힘은 이날 최고위원회의에서 이같은 내용을 의결했다. 강민국 원내대변인은 이날 긴급 의원총회 후 기자들과 만난 자리에서 "김도읍 신임 정책위의장, 한기호 신임 사무총장 인사말씀 있었다. '앞으로 정권교체 위해서 최선다하겠다' 말했고, '정권교체는 우리의 대명제다'라고 했다"고 전했다.

국민의힘은 '검사출신' 김도읍 의원을 정책위원회 의장으로 임명했다. 지난달 국회 법사위원회 회의에 참석한 김 의원. /이선화 기자
국민의힘은 '검사출신' 김도읍 의원을 정책위원회 의장으로 임명했다. 지난달 국회 법사위원회 회의에 참석한 김 의원. /이선화 기자

강 원내대변인은 "요즘 알다시피 신규당원들이 급증하고 있다. 더욱 고무적인것은 2030의 젊은 분들이 70%가 넘고 호남에서도 입당이 굉장히 많다. 그래서 굉장히 고무적인 일이고, 이럴수록 저희가 더욱더 겸손하게, 또 처절하게 더욱 낮게 임해야한다는 김기현 원내대표 말씀 있었다"고 설명했다.

홍준표 무소속 의원의 복당 문제와 관련해선 "김태흠 의원이 말했고, 거기에 대해 이준석 대표와 김 원내대표는 정권교체라는 대통합 플랫폼이란 차원에서 생각하겠다고 했다"고 말했다.

더불어민주당의 부동산 전수조사 요구에 대해 강 원내대변인은 "부동산 전수조사에 대해서는 어제 저희가 개인정보 동의서를 다 제출했다. 민주당에서 그렇게 말씀하시는 건 본인들의 내부적 사정, 12명의 의원 중 탈당을 거부하는 의원에 대한 전환용"이라며 "공정하게 하는게 국민의힘이 원하는 바이고 공정성을 담보하기 위해 전현희 위원장, 한상욱 부위원장도 직무회피하는게 맞다"고 밝혔다.


moone@tf.co.kr

뉴스 스크랩을 하면 정치자유게시판에 게시글이 등록됩니다. 스크랩하기 >

추천 1

다른 의견 0

  • 욕설, 모욕적인 표현 등 상처줄 수 있는 댓글은 삼가주세요.
이모티콘 사진  익명요구    다른의견   
△ 이전글▽ 다음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