뽐뿌

정치뉴스 입니다.

방송/연예뉴스 | 스포츠뉴스 | 사회뉴스 | 라이프뉴스 | IT/테크 | 뉴스참여 | 북마크 아이콘

박지현 당 대표 출마 선언…"이재명 당선 시 계파갈등 심화 동조"
더팩트 기사제공: 2022-07-03 09:30:02

"최고위원 출마 가능성도…이재명 불출마 하셔야"

박지현 전 더불어민주당 비상대책위원장이 차기 지도부 선출을 위한 전당대회에서 당 대표 선거에 출마하겠다고 선언했다. 사진은 박 전 위원장이 지난 1일 오후 서울 여의도 국회 의원회관에서 열린 그린벨트 결과 공유 파티 '용감한 여정'에 참석하기 전 취재진의 질문에 답변하고 있다. /이선화 기자
박지현 전 더불어민주당 비상대책위원장이 차기 지도부 선출을 위한 전당대회에서 당 대표 선거에 출마하겠다고 선언했다. 사진은 박 전 위원장이 지난 1일 오후 서울 여의도 국회 의원회관에서 열린 그린벨트 결과 공유 파티 '용감한 여정'에 참석하기 전 취재진의 질문에 답변하고 있다. /이선화 기자

[더팩트ㅣ박경현 기자] 박지현 전 더불어민주당 비상대책위원장이 차기 지도부 선출을 위한 전당대회에서 당 대표 선거에 출마하겠다고 선언했다.

박 전 위원장은 2일 밤 MBC 뉴스데스크와의 인터뷰에서 "민주당을 다시 국민을 위한 정당, 청년의 목소리를 듣는 정당으로 만들고자 하는 의지를 밝힌다"며 이같이 말했다.

박 전 위원장은 앞서 전날 국회에서 열린 행사에 참석한 뒤 기자들로부터 전대 출마 계획을 묻는 질문에 "여러 가지로 고민하고 있다"며 "최고위원 출마 가능성도 숙고하고 있다"고 말했다.

이재명 상임고문이 당 대표가 될 시 나타날 당내 계파갈등의 우려에 대해 동조하기도 했다.

박 전 위원장은 대선 당시 자신을 당으로 영입한 이재명 상임고문의 당 대표 출마 여부와 관련해 "불출마하셔야 한다. 이 고문이 당 대표가 된다면 당내 계파 갈등이 심해질 것이라고 의원들이 말하고 있고 분당의 우려도 있다고 한다는데 대해 저도 동조한다"고 말했다.

이어 "이 고문이 여러 가지 수사 문제에 얽혀 있는 상황에서 윤석열 정부가 정치 보복을 하려는 모습을 보일 수 있어 우리 당은 방어에 급급할 것"이라며 "그렇게 된다면 민생이 실종되지 않을까 하는 걱정이 크다"고 덧붙였다.

박 전 위원장은 '이 고문을 비판하는 데 약하다'라는 지적을 두고는 "저는 친명(친이재명)도, 반명(반이재명)도 아니다"며 "누구의 계파가 아닌 국민이 원하는 민생정당을 만들자고 말씀드리는 것"이라고 강조했다.

pkh@tf.co.kr


<본 콘텐츠의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더팩트(www.tf.co.kr)에 있으며, 뽐뿌는 제휴를 통해 제공하고 있습니다.>
뉴스 스크랩을 하면 정치자유게시판에 게시글이 등록됩니다. 스크랩하기 >

추천 0

다른 의견 0

다른의견 0 추천 1 JerryKor
2022-07-03 *

다른의견 0 추천 1 옆태원반
2022-07-03 *

다른의견 0 추천 0 찌짐
2022-07-03 *

다른의견 0 추천 0 블에드
2022-07-03 *

다른의견 0 추천 1 mathematica
2022-07-03 *

다른의견 0 추천 0 초보에깅
2022-07-03 *

다른의견 0 추천 0 까망표범
2022-07-03 *

다른의견 0 추천 0 엄지척
2022-07-03 *

다른의견 0 추천 0 일발즉살
2022-07-03 *
  • 욕설, 상처를 줄 수 있는 댓글은 삼가주세요.
짤방 사진  익명요구    
△ 이전글▽ 다음글 -목록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