뽐뿌

정치뉴스 입니다.

방송/연예뉴스 | 스포츠뉴스 | 사회뉴스 | 라이프뉴스 | IT/테크 | 뉴스참여 | 북마크 아이콘

민형배 “김건희 박사논문 5명 심사위원 서명, 한 사람 것 추정”
세계일보 기사제공: 2022-10-02 21:00:00
무소속 민형배 의원은 2일 김건희 여사 박사 논문을 심사한 5명의 서명이 한 사람의 필적으로 추정된다고 주장했다.


국회 교육위원회 소속 민 의원은 2일 보도자료를 통해 한 민간연구소의 김 여사의 박사 논문 심사위원 서명의 필적 감정 결과를 공개했다.
민 의원에 따르면 필적 감정을 맡은 민간연구소는 ‘감정물에 기재된 5명의 서명이 모두 동일인에 의해 기재된 것으로 추정된다’고 결론 내렸다.

해당 연구소는 ‘5인의 서명 필적은 모두 굵은 촉 사인펜으로 추정되는 동일한 필기구로 기재됐다’, ‘전체적인 배자 형태, 자획의 구성미 및 운필(펜의 움직임)의 숙련 정도 등의 안목 검사에서 상호 유사한 형태 수준의 필적으로 분석된다’ 등 의견을 덧붙였다.
이어 '초성 ㅅ, ㅎ, ㅈ의 작성 각도와 종성 ㄴ의 작성 형태, 중성 ㅘ, ㅓ의형태 등에서 상호 유사점이 관찰된다’고 했다.
민 의원에 따르면 해당 민간연구소는 분석 방법에 대해 '필기 환경상 발생할 수 있는 필적의 변화를 고려한 거시적 분석 방법, 공통의 문자와 자모음을 발췌하여 운필 등을 대조하는 미시적 분석 방법에 따라 감정했다'고 설명했다.

민 의원은 "필적 감정을 통해 김 여사의 논문이 내용, 형식 모두 함량 미달이라는 점이 드러났다"며 "자격 없는 논문으로 시민을 기만한 김 여사와 심사위원, 권력비호에 바쁜 국민대학교는 하루빨리 진실을 밝히고 사죄해야 한다"고 주장했다.
김현우 기자 with@segye.com



<본 콘텐츠의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세계일보(www.segye.com)에 있으며, 뽐뿌는 제휴를 통해 제공하고 있습니다.>
뉴스 스크랩을 하면 정치자유게시판에 게시글이 등록됩니다. 스크랩하기 >
추천0 다른 의견0

  • 욕설, 상처를 줄 수 있는 댓글은 삼가주세요.
짤방 사진  익명요구    
△ 이전글▽ 다음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