뽐뿌 뉴스

정치뉴스 입니다.

방송/연예뉴스 | 스포츠뉴스 | 사회뉴스 | 라이프뉴스 | IT/테크 | 뉴스참여 | 북마크 아이콘

5인회 '실체' 두고 진실공방…'김기현 패싱' 가능성 제기도
아시아경제 기사제공: 2023-06-05 11:06:20

최고위원회 대신 당의 실제 의사결정 과정을 독점한 '5인회'가 국민의힘 내 있다는 의혹이 점차 커지고 있다.
당 일각에서는 '5인회는 없다'는 목소리가 나오는 가운데, 김기현 대표를 패싱하는 별도의 5인회가 있을 것이라는 추측도 나온다.
5인회 문제가 불거진 원인이 김 대표의 리더십과 그의 선출과정에서 작용한 '윤심(尹心)' 논란 때문이라는 지적도 제기된다.


이준석계인 천하람 전남 순천갑 당협위원장은 5일 KBS '최경영의 최강시사'서 "김 대표가 꾸린 비선 조직이 있는 거면 그나마 다행이라고 생각하지만, 김 대표가 아닌 사람들의 비선 모임이 있는 것이 굉장히 안 좋은 것"이라며 이같이 말했다.


5인회가 김 대표까지 패싱하고 당의 의사결정 과정을 좌지우지했을 수도 있다는 것이다.
그는 "실제 공천에 가서 누가 권한을 얼마나 행사할지를 봐야 사실 정확한 윤곽은 나올 것 같기는 하다"면서도 "사실은 김 대표가 패싱되는 게 최악의 상황"이라고 우려했다.


근본 원인은 '윤심 논란'에 힘입은 최고위 구성이라는 게 그의 지적이다.
천 위원장은 "전당대회 자체가 최고위원과 대표의 무게감 그 자체로 인해서 진행이 됐다기보다는 윤심 논란 이런 부분에 힘입은 바가 크지 않나"며 "그러다 보니까 내가 공천 받으려면 실제로 잘 보여야 하는 사람은 따로 있는 거 아니냐라는 논란이 나오기가 굉장히 쉬운 그러니까 처음부터 취약한 구조"라고 했다.


조원진 우리공화당 대표 역시 비슷한 분석을 내놨다.
그는 "용산 대통령실이 강하면 5인회, 7인회, 10인회 계속 나온다"며 "중요한 것은 어떠한 모임을 하든지 간에 경선에 직접적인 영향을 미칠 수 있다(는 것)"이라고 했다.
용산 대통령실이 국민의힘 최고위원회보다 강하다 보니 비선 조직에 대한 추측이 계속해서 나올 수밖에 없는 구조라는 것이다.


조 대표는 "5인회가 있고 안 있고는 나중에 밝혀질 것"이라면서도 "5인회, 7인회, 10인회가 문제가 아니고 기본적인 공천 시스템에 공천위원회가 열리면 공천 시스템 당 대표를 중심으로 한 공천 시스템에 의한 게 아니고 다른 쪽의 힘이 다른 쪽의 힘이 공천에 개입하는 상황이 온다(는 것이 문제)"라고 했다.


하지만 당내 원로인 이재오 국민의힘 상임고문은 '5인회는 없다'고 목소리를 높이기도 했다.
처음 문제를 제기한 이용호 의원의 실수라는 것이다.
그는 CBS 라디오서 "5인회라는 건 없다.
내가 아무리 허수아비지만 그래도 명색이 나도 고문인데 그래도 웬만하게 당이 돌아가는 건 웬만한 건 안다"며 "이 의원이 헛소리한 것"이라고 했다.


그는 5인회 논란이 불거진 것은 김 대표의 리더십 문제라고 지적했다.
이 고문은 "김 대표가 원체 리더십이 좀 달리다 보니까 장악력도 없고 그러다 보니까 최고위원회 들어가기 전에 주요 당직자들 모여가지고 논의를 하고 의견을 하고 그러고 최고위원회의에 들어가서 논의한 걸 이제 이야기하고 그렇게 할 수는 있겠다"고 했다.


하태경 국민의힘 의원도 "어느 당이나 정권이 있으면 대통령하고 가까운 사람이 있다.
그분들도 자기 의견이 있을 수 있는 것이고 그러면 그 의견들을 들어보고 또 그 의견이 틀렸으면 아니다라고 고쳐주기도 하고 일리 있는 이야기를 하면 수용하기도 하고 이런 게 당내 의사결정 과정"이라며 5인회의 존재를 부정했지만, "(지상 최고위보다 강한) 지하 최고위가 있어서 정기적으로 회의를 해서 의사결정을 하고 (그러면 문제지만) 지하 최고위는 제가 볼 때는 없다"고 했다.


<!-- BYLINE_DATA:leezn|이지은|leezn@asiae.co.kr|기자 -->
이지은 기자 leezn@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 무단전재 배포금지>

<본 콘텐츠의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아시아경제(www.asiae.co.kr)에 있으며, 뽐뿌는 제휴를 통해 제공하고 있습니다.>
뉴스 스크랩을 하면 정치자유게시판에 게시글이 등록됩니다. 스크랩하기 >
추천하기0 다른의견0

  • 알림 욕설, 상처를 줄 수 있는 댓글은 삼가주세요.
짤방 사진  
△ 이전글▽ 다음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