뽐뿌 뉴스

정치뉴스 입니다.

  • 북마크 아이콘
與, 다음달 23일 전당대회…"과반득표 없으면 28일 결선"
아시아경제 기사제공: 2024-06-17 17:12:22

국민의힘이 새 지도부를 선출하는 전당대회를 다음 달 23일 개최하기로 17일 결정했다.
또한 당대표·최고위원 출마를 위한 기탁금을 줄여 청년 정치인의 참여를 독려할 방침이다.


성일종 국민의힘 사무총장은 17일 서울 여의도 중앙당사에서 열린 당 선거관리위원회 회의를 마치고 기자들을 만나 이같이 밝혔다.
과반 득표자가 없는 경우 전당대회 5일 뒤인 다음 달 28일 결선투표를 진행하기로 했다.


후보자 등록공고는 오는 21일이며 후보자 등록일은 오는 24일부터 양일간 진행된다.
선거기간은 이달 26일~다음 달 23일이다.


케이보팅(K-voting·정부 중앙선관위 온라인 투표 시스템)은 내달 19~20일, 자동 응답 시스템(ARS) 투표는 21~22일 진행된다.


성 사무총장은 현행 당대표 후보 기탁금 9000만원에서 6000만원으로 3000만원 인하했고, 예비경선일 때는 2000만원, 예비경선을 통과하면 4000만원을 분할해서 납부할 수 있게 했다고 설명했다.


어대한(어차피 당대표는 한동훈) 기류가 강한데다 금전적 부담으로 인해 출마가 저조해질 수 있다는 당 안팎의 우려를 수용한 것으로 보인다.


최고위원 기탁금도 4000만원에서 절반인 2000만원으로 낮췄다.
청년 최고위원의 경우 기존 1000만원 기탁으로 동일하지만, 예비후보 때 500만원, 본선 500만원으로 분할해 납부할 수 있도록 변경했다.


특히 당대표·최고위원·청년 최고위원 출마와 관련해 45세 미만인 경우 50%를 감면하기로 했다.


합동연설회는 권역별로 호남권, 부산·울산·경남(부울경)권, 대구·경북(TK)권, 충청권, 수도권, 강원권 등으로 묶어 실시된다.



이기민 기자 victor.lee@asiae.co.kr
<ⓒ투자가를 위한 경제콘텐츠 플랫폼, 아시아경제 무단전재 배포금지>

<본 콘텐츠의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아시아경제(www.asiae.co.kr)에 있으며, 뽐뿌는 제휴를 통해 제공하고 있습니다.>
뉴스 스크랩을 하면 정치자유게시판에 게시글이 등록됩니다. 스크랩하기 >

0
추천하기 다른의견 0
|
공유버튼
  • 알림 욕설, 상처 줄 수 있는 악플은 삼가주세요.
짤방 사진  
△ 이전글▽ 다음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