뽐뿌

정치뉴스 입니다.

방송/연예뉴스 | 스포츠뉴스 | 사회뉴스 | 라이프뉴스 | IT/테크 | 뉴스참여 | 북마크 아이콘

통일부 "남북연락사무소 통신 복구…北 댐 방류 시 통지해달라"(종합)
아시아경제 기사제공: 2022-06-28 17:35:49

[아시아경제 이민지 기자] 통일부가 28일 “남북공동연락사무소간 통신이 복구돼 장마철 접경지역 홍수피해 예방 관련 대북통지문 발송 의사를 북측에 전달했다”고 밝혔다.


통일부는 이날 오후 '장마철 접경지역 홍수피해 예방 대북조치 관련 공지‘를 통해 "장마철 남북 접경지역 홍수 피해 등이 우려되는 상황에서, 접경지역 주민의 생명과 재산상 피해를 예방하기 위한 기본적인 조치"라며 “북측이 향후 방류 계획이 있는 경우 우리 측에 미리 알려줄 것을 요구했다”고 말했다.


이어 통일부는 “다만 북측은 수신에 대한 명확한 입장을 밝히지 않고 통화를 종료했다”며 "같은 시각 서해지구 군 통신선 마감 통화 시에도 관련 내용을 구두 통지사항으로 전달했다"고 덧붙였다.


이는 오는 30일까지 한반도에 폭우가 내릴 것으로 예상되는 가운데 북한이 과거처럼 황강댐(북한명 예성강댐) 등의 수문을 열어 경기도 파주와 연천 지역의 주민이 긴급 대피하는 등의 사태를 막기 위한 것으로 분석된다.


통일부는 북한이 사전 통보 이후 댐을 방류한 사례를 6회로 집계하고 있는 가운데 2005년 9월, 2009년 9월, 2012년 8월, 2018년 6~7월 등 무단방류가 이뤄져 대북통지문을 발송하기도 했다.


이민지 기자 ming@asiae.co.kr

<본 콘텐츠의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아시아경제(www.asiae.co.kr)에 있으며, 뽐뿌는 제휴를 통해 제공하고 있습니다.>
뉴스 스크랩을 하면 정치자유게시판에 게시글이 등록됩니다. 스크랩하기 >
추천0 다른 의견0

  • 욕설, 상처를 줄 수 있는 댓글은 삼가주세요.
짤방 사진  익명요구    
△ 이전글▽ 다음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