뽐뿌
신세계센트럴시티 '청년커피LAB', iF 디자인 어워드 본상 수상
기사작성: 2020-02-17 07:25:38

[아시아경제 차민영 기자] 신세계센트럴시티는 청년 창업지원 공간 ‘청년커피LAB’이 세계 3대 디자인 어워드 중 하나인 'iF 디자인 어워드 2020'에서 본상을 수상했다고 17일 밝혔다.


수상 분야는 커뮤니케이션 디자인, 코퍼레이트 아이덴티티·브랜딩이다.
신세계센트럴시티는 '청년들의 창업의 꿈을 실현할 수 있는 공간'이라는 핵심가치를 잘 표현하는 동시에 청년, 신세계센트럴시티 그리고 사회가 어울러지는 디자인을 기획했다.


청년커피LAB의 디자인은 청년이라는 단어를 靑(blue)과 年(Year)으로 풀어서 메인 컬러를 파란색으로 정했다.
파란색 포터필터가 신세계센트럴시티를 의미하고 포터필터를 통해 떨어지는 커피방울이 청년, 커피 방울이 모여지는 컵은 사회로 형상화했다.


세련되면서도 절제된 디자인으로 탄생한 청년커피LAB의 로고는 우수한 평가를 받아 첫 출품에서 수상 영예를 얻었다.


iF 디자인 어워드는 독일의 마케팅 컨설팅 회사인 인터내셔널 포럼 디자인사가 수여하는 상으로 ‘미국의 IDEA 어워드’, ‘독일의 레드닷 디자인 어워드’와 함께 세계 3대 디자인상으로 꼽힌다.


제품, 패키지, 커뮤니케이션, 인테리어, 프로페셔널컨셉, 서비스디자인, 건축의 총 7개 부분에서 디자인, 혁신성, 기능성, 사회적책임측면, 포지셔닝 등의 종합적으로 평가한다.


이번 iF 디자인 어워드에는 약 56개국 에서 총 7298개의 후보작들이 출품됐으며 지난달 21일부터 23일까지 독일 함부르크에서 3일에 걸쳐 심사가 진행됐다.
약 20여개국 70여명의 전문 심사위원단이 최종 수상작을 선정했다.


청년커피LAB은 신세계센트럴시티가 매장 공간은 물론 디자인, 매장 인테리어, 커피머신까지 제공, 6개월간 실질적 카페 운영의 경험과 창업 자본금을 지원하는 사회공헌 프로그램이다.


신세계센트럴시티 박주형 대표이사는 “첫 사회공헌사업인 청년커피LAB이 세계적인 디자인 어워드에서 인정을 받은 것은 큰 의미가 있다”며 “이번 수상이 청년커피LAB을 거쳐간 예비 청년사업자들에게 긍정적인 시너지로 이어져 지원 확대의 계기가 될 수 있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차민영 기자 blooming@asiae.co.kr
뉴스 스크랩을 하면 정치자유게시판에 게시글이 등록됩니다. 스크랩하기 >
[ 주소복사 http://www.ppomppu.co.kr/zboard/view.php?id=news_pol_eco&no=54220 ]

추천 0

다른 의견 0


상대에게 상처를 줄 수 있는 댓글은 삼가주세요.
직접적인 욕설 및 인격모독성 발언을 할 경우 제재가 될 수 있습니다.
이모티콘 사진  익명요구    다른의견   
△ 이전글▽ 다음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