뽐뿌
‘아이젠카’ 신차장기렌트카/오토리스 초기비용 ‘0’원 차종별 최대 30% 특가판매실시
기사작성: 2020-02-17 08:00:00

2월 신차 장기렌트카/신차 자동차리스 서비스가 초기 차량 구입비용이 없는 고객들에게 희소식이 되고 있다.
아이젠카 에서 제공 중인 해당 서비스는 신차 할부나 홈쇼핑 판매 상품과 달리 초기 비용이 ‘0’원이라고 밝혔다.


최근 계약을 맺은 한 고객은 “처음에 목돈이 필요없는 데다 월 렌트료까지 저렴하다보니 선택을 안 할 수가 없었다”며 “평소 타고 싶던 차를 최저가로 비용 부담 없이 끌 수 있게 돼 행복하다”고 전했다.


아이젠카 에서 신차 장기렌트 서비스 혹은 장기리스 서비스를 이용하기에 앞서 일단 무료 실시간 견적 서비스를 받아 보는 것을 추천한다.
수입차와 국산차 중 원하는 차종을 포함한 몇 가지 옵션을 선택하면 예상 견적서가 주어지는데 이를 바탕으로 가장 효율적인 렌트카나 리스카를 고르면 된다.
이용 기간은 통상 24개월~60개월 중 선택 가능하다.


아이젠카 측은 앞으로도 고객들을 위해 시즌 및 이슈에 따라 다양한 혜택을 담은 프로모션을 진행한다는 계획이다.


장기렌트카는 차량을 렌트사 및 캐피탈사가 대신 구입하고 24개월부터 60개월 등 자유롭게 기간을 정해 매월 장기렌트료를 납부하는 새로운 자동차 구매방식이다.
고객이 원할 시 초기비용이 전혀 들지 않으며, 세금 및 보험 혜택과 편한 차량관리로 장기렌트카의 선호도가 높아지는 추세다.
즉 무보증 장기렌트카는 신형자동차를 초기비용 전혀 없이 구입할 수 있는 유일한 방법이다.


아이젠카 관계자는 “요즘 신차 장기렌트카 업체들이 가격비교를 많이 이용하고 있지만 업체들만의 규모와 각자의 등급이 존재하고 장기렌트 이용 가능 심사의 승인율과 차량을 인수받는 시간 등에 차이가 크다”며 “각 차종별 프로모션과 장기렌탈 업체의 자체적인 대량구매 할인을 비교하는 것이 중요하다”고 당부했다.


이와 관련 아이젠카 사업부에서는 신차 장기렌트카 뿐 아니라 신차 할부 및 자동차리스 프로그램도 운영하고 있어 자동차 구입 시 차량가격을 비교 분석할 수 있는 시스템을 가동하고 있다.


또 내차를 처분하고 장기렌터카로 이용을 전환할 경우에는 중고차 비용의 견적 또한 실시간으로 무료 견적을 받아볼 수 있다.
아이젠카 비교견적은 공정한 심사를 거쳐 검증된 곳에서만 제공 받으며 여러 종류의 자동차 중에서도 자신의 현재 상황에 맞는 장기렌트카를 추천 받을 수도 있는 것이 특징이다.


‘아이젠카’에 제휴된 장기렌탈 업체로는 롯데렌터카(신차장), 한진렌터카, 레드캡 등이 있고, 자동차리스렌탈 캐피탈사로는 현대캐피탈, JB우리캐피탈, KB국민캐피탈, BNK캐피탈 등이 있다.
홈쇼핑 장기렌트카에서 판매를 하는 곳으로는 AJ홈쇼핑, SK홈쇼핑, KT롯데홈쇼핑 등이 제휴되어 있어 리스렌터사별 견적 비교와 특판 할인까지 적용이 된다면 가장 효율적인 비용으로 신차를 이용할 수 있게 되는 것이다.


또한 장기렌트카·자동차리스사 별 현재 진행되고 있는 프로모션 외에도 ‘아이젠카’의 단독 핫딜(렌터사와 업체의 콜라보 상품) 프로모션등을 통해 신차오토리스와 장기렌트카를 이용할 수 있다.


‘아이젠카’ 특가 프로모션 중인 경차는 스파크, 레이, 모닝 이며, 승용차로는 K3, K5, K7, 그랜저IG, 제네시스가 준비되어 있다.
그리고 SUV는 싼타페, GV8, 펠리세이드, 쏘렌토, 스포티지가 진행 중이며, 하이브리드로는 그랜저IG, K7, 니로 차량이 판매중이고 이외에도 특판대상 수입차 추천차종으로는 벤츠 GLC클래스, C클래스, E클래스, S클래스, CLA클래스, BMW(3시리즈, 5시리즈, X3 M Spot, X4 M40d 등), 지프 (레니게이드, 올뉴컴패스 등), 랜드로버 (디스커버리, 이보크, 레인지로버) 아우디(A4, A5, Q7) 등이 있다.


또한 서울뿐만 아니라 인천, 광주, 세종 등 어디서나 구입상담을 요청하면 최저가 맞춤 견적 및 방문 및 계약출고가 가능하며 보다 자세한 문의는 ‘아이젠카’ 가격비교 사이트에서 실시간으로 상담이 가능하다.


임소라 기자 mail00@asiae.co.kr
[ 주소복사 http://www.ppomppu.co.kr/zboard/view.php?id=news_pol_eco&no=54230 ]

추천 0

다른 의견 0


상대에게 상처를 줄 수 있는 댓글은 삼가주세요. (이미지 넣을 땐 미리 보기를 해주세요.)
직접적인 욕설 및 인격모독성 발언을 할 경우 제재가 될 수 있습니다.
- 미리보기
이모티콘  익명요구    다른의견   
△ 이전글▽ 다음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