日 규슈지방 폭우로 강 범람…요양시설서 14명 심폐정지
기사작성: 2020-07-04 19:33:23

[아시아경제 조현의 기자] 일본 남부 규슈 지방에 4일 폭우가 내려 인명과 재산 피해가 속출했다.


NHK 등 현지 언론에 따르면 이날 새벽부터 쏟아진 폭우로 구마모토현을 흐르는 구마강의 상ㆍ하류 구간에 걸쳐 적어도 11곳에서 범람이 발생해 히토요시시 등 강 주변 마을이 물에 잠겼다.


구마강의 범람으로 건물 2층까지 침수된 구마무라의 한 노인요양시설에서는 14명이 심폐 정지 상태로 발견됐다.


폭우가 집중된 구마모토현 아마쿠사시에선 시간당 최대 강수량이 98㎜, 미나마타시에선 24시간 총강수량이 500㎜에 달했다.


일본 국토교통성은 이번 폭우로 구마모토현에서 15건, 가고시마현에서 1건 등 최소 16건의 산사태가 확인했다고 밝혔다.


산사태 등으로 아시키타마치에서 6명을 포함해 최소 9명이 실종됐다고 교도통신은 전했다.


아시키타마치에서는 실종자와 별도로 80대 여성 1명의 사망도 확인됐다.


이날 오후 들어 빗줄기가 약해졌지만 곳곳에서 침수 영향으로 통신장애와 정전 사태가 발생하고 고립된 마을도 적지 않아 피해 전모를 정확히 파악하기 어려운 상황이다.


구마모토와 가고시마 현에서는 이날 총 9만2000여가구, 20만여명에게 대피령이 내려졌다.


일본 정부는 규슈지방 폭우와 관련해 이날 오전과 오후 아베 신조 총리 주재의 수해 대책 각료 회의를 2차례 열어 1만명 규모의 자위대원을 동원해 수해지역에서 인명 구조 및 복구 작업을 돕도록 했다.


아베 총리는 회의에서 "각지의 피난소에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대책을 충분히 고려해 필요 물자를 공급해야 한다"며 바이러스가 확산하지 않도록 최대한의 주의를 기울여 달라고 주문했다.


뉴스 스크랩을 하면 정치자유게시판에 게시글이 등록됩니다. 스크랩하기 >
[ 주소복사 http://www.ppomppu.co.kr/zboard/view.php?id=news_pol_eco&no=107221 ]

추천 0

다른 의견 0


상대에게 상처를 줄 수 있는 댓글은 삼가주세요. (이미지 넣을 땐 미리 보기를 해주세요.)
직접적인 욕설 및 인격모독성 발언을 할 경우 제재가 될 수 있습니다.
- 미리보기
이모티콘  익명요구    다른의견   
△ 이전글▽ 다음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