뽐뿌 뉴스

사회뉴스 입니다.

  • 북마크 아이콘
서울아산병원 교수들 "7월4일부터 일주일 휴진…정책 따라 연장결정"
아시아경제 기사제공: 2024-06-17 20:59:47

서울아산병원 교수들이 다음 달 4일부터 일주일간 휴진을 결의했다.
이후 휴진을 연장할지 여부는 정부 정책에 따라 조정하기로 했다.


울산대학교 의과대학 교수 비상대책위원회(비대위)는 17일 서울아산병원 교수들을 대상으로 향후 행동 방안에 대해 설문한 결과를 발표했다.


비대위에 따르면 설문 대상자 중 79.1%(369명)가 "7월 4일 휴진에 찬성한다"고 답했다.
휴진 기간을 묻는 설문에는 "일주일 휴진 후 정부 정책에 따라 연장 조정"이라는 답이 54.0%, "무기한 휴진"이 30.2%였다.


서울아산병원 교수 중 60.9%(225명)는 대한의사협회(의협) 주도로 의료계 전면 휴진과 의사 총궐기대회가 열리는 18일에 휴진을 하거나 연차를 내 진료를 보지 않는 등 일정을 조정한 것으로 나타났다.
비대위는 "설문 대상 중 진료를 보는 나머지 교수 164명 중에서도 136명(82.9%)은 '사정상 실질적인 휴진은 어려웠지만, 휴진을 지지한다'고 답했다"고 설명했다.


서울아산병원 교수들까지 휴진하기로 결정하면서, 국내 '빅5' 병원 등 대형 상급종합병원들의 무기한 휴진 결정이 확산하는 모양새다.
서울의대 교수들은 이날부터 무기한 휴진에 돌입했고 연세의대 교수비대위는 오는 27일부터의 무기한 휴진을 결의했다.



김형민 기자 khm193@asiae.co.kr
<ⓒ투자가를 위한 경제콘텐츠 플랫폼, 아시아경제 무단전재 배포금지>

<본 콘텐츠의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아시아경제(www.asiae.co.kr)에 있으며, 뽐뿌는 제휴를 통해 제공하고 있습니다.>
뉴스 스크랩을 하면 자유게시판 또는 정치자유게시판에 게시글이 등록됩니다. 스크랩하기 >

0
추천하기 다른의견 0
|
공유버튼
  • 알림 욕설, 상처 줄 수 있는 악플은 삼가주세요.
짤방 사진  
△ 이전글▽ 다음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