뽐뿌 뉴스
한국관광공사, 런던서 ‘K-관광 국제 로드쇼’…‘K-컬처 매력 홍보’
스포츠서울 기사제공: 2023-06-08 14:02:34



[스포츠서울 | 황철훈기자] 문화체육관광부와 한국관광공사는 올해 한-영 수교 140주년을 맞아 영국 런던에서 K-컬처의 매력을 알리는 ‘K-관광 국제 로드쇼’를 개최한다고 8일 밝혔다.




이번 행사는 8일과 10일, 양 일에 걸쳐 진행되며, ‘축제 KOREA NOW’라는 주제로 한국의 최신 트렌드를 소개한다.
특히 현지인들의 관심을 유도하기 위해 영문 대신 ‘축제’라는 한글을 그대로 사용할 예정이다.




먼저 8일에는 빅토리아 앤드 앨버트 박물관에서 런던시 관계자를 비롯해 현지 여행사, 언론 관계자 200여 명을 초청해 한국관광 설명회, K-컬처 쇼케이스 및 한류 특별전 관람 등 각종 행사를 진행한다.




최근 대중에게 개방된 청와대를 비롯한 한국의 주요 관광지를 소개하고 거문고 선율을 현대적으로 재해석한 한국 공연도 선보인다.




오는 10일에는 영국 시민들을 위한 다양한 한국관광 홍보 행사가 진행된다.
런던 중심부에 있는 아우터넷에서는 고해상도 LED 스크린이 설치된 외벽 빌보드를 활용해 청와대 관광권역과 ‘필 더 리듬 오브 코리아’, ‘2030 부산엑스포’ 등 홍보영상을 전일 상영한다.
또 행사장 내부에서는 부속 아케이드를 활용한 미디어 파사드를 조성해 ‘2023-2024 한국방문의 해’와 청와대 관광코스 10선 및 개별여행객 맞춤형 K-컬처 특화상품 등을 집중 홍보한다.




이 외에도 BTS 10주년 기념 영국 현지 팬클럽 파티, 영국에서도 인기가 높은 한국의 분식을 활용한 시식 이벤트와 함께 K-뷰티 시연행사 등 최근 관심도가 높은 K-콘텐츠를 활용하여 현지 MZ세대들의 호응을 이끌어 낼 예정이다.




한국관광공사 이재환 부사장은 “2019년 한국을 방한한 영국관광객은 약 14만 명으로 유럽 전체에서는 러시아 다음으로 두 번째로 큰 규모”라며 “최근 K-팝 등 한류의 영향으로 유럽 시장에서도 한국문화, 관광에 대한 관심이 집중되고 있는 시점에서, 이번 영국 로드쇼 행사를 통해 수교 140주년을 맞은 양국 간의 문화관광 교류가 더욱 활발해질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이어 “‘2023~2024 한국방문의 해’를 맞아 청와대 관광코스 등 새로운 한국관광 자원을 집중 홍보하고, 아울러 2030 부산엑스포 유치에 기여하는 계기로 삼는 등 유럽지역 대상 방한관광객 유치에 총력을 다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color@sportsseoul.com




<본 콘텐츠의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스포츠서울(www.sportsseoul.com)에 있으며, 뽐뿌는 제휴를 통해 제공하고 있습니다.>
뉴스 스크랩을 하면 자유게시판 또는 정치자유게시판에 게시글이 등록됩니다. 스크랩하기 >
추천하기0 다른의견0

  • 알림 욕설, 상처를 줄 수 있는 댓글은 삼가주세요.
짤방 사진  
△ 이전글▽ 다음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