뽐뿌 뉴스/영상
[연휴&뭐하니] "민지(MZ)야, 설 연휴엔 호텔에서 모이자"
아주경제 기사제공: 2023-01-22 09:27:09
2023년의 해가 뜬 지 엊그제 같은데 벌써 계묘년 첫 명절이다.
민지(MZ세대를 일컫는 말)도 그동안 미뤄왔던 가족 친지의 모임에 참석했다.
그런데 이게 웬일? 오랜만에 이뤄진 모임이라 화기애애한 분위기만 계속될 줄 알았건만 일가친척의 잔소리 폭탄이 시작됐다.
잔소리도 축적이 된 건지 하루새 '3년 치' 잔소리가 쏟아진다.
'어떻게 벗어날까' 고민하고 있는데 마침 친구에게 날아온 문자 한 통이 나를 살린다.
"민지야 나와, 우리 OO호텔에서 모이자." 
10대 후반부터 30세대까지 젊은 층을 일컫는 'MZ'세대가 호텔업계 주 소비층으로 떠오른 지 오래다.
 
소비를 통해 자신의 가치를 드러내고, 외부와 소통하는 MZ세대에겐 구매 자체가 특별한 경험이 된다.
특히 사회관계망서비스(SNS)를 통해 자신을 드러내는 것을 중시한다.
호텔업계는 MZ세대 공략을 위해 호텔 내 이색 공간, 그리고 상품 홍보에 열을 올리고 있다.
 올 연휴, MZ세대들의 모임 장소로 주목받는 국내 호텔들을 소개한다.
 

라이즈 호텔 사이드노트클럽 전경 [사진=라이즈 호텔] 

◆신년 모임은 여기! 라이즈 호텔 사이드 노트 클럽
라이즈 호텔 15층에 위치한 루프톱 바 '사이드 노트 클럽(Side Note Club)'은 홍대의 문화와 감성을 고스란히 품어 MZ세대들의 호응을 얻고 있다.
특히 한강 도심을 배경 삼아 특별한 칵테일을 즐길 수 있는 덕에 이들 세대의 발길이 끊이지 않는다.
 
사이드 노트 클럽에서만 만나볼 수 있는 1000여종류의 바이닐(레코드) 음악, DJ 세션도 강점이다.
칵테일은 르 챔버의 월드 클래스 바텐더 대회 우승에 빛나는 바텐더들이 선보인다.
 
이곳 대표 칵테일은 '페니실린'이다.
스모키한 위스키 베이스에 밴 생강향이 이 칵테일의 특징이다.
 
1월에는 매주 금요일과 토요일 DJ세션을 운영한다.
반려동물 출입이 가능한 것도 이색적이다.
반려동물을 위한 스낵까지 준비돼 있다.
 
 

인터컨티넨탈 서울 코엑스에서 선보이는 '포크홀릭 원더아워' 프로모션[사진=인터컨티넨탈 호텔]

◆고기 러버의 침샘 자극···인터컨티넨탈 서울 코엑스 포크홀릭 언더아워
파르나스호텔(대표이사 여인창)이 운영하는 인터컨티넨탈 서울 코엑스는 고기 러버(애호가)들을 매혹할 '포크홀릭 원더아워' 프로모션을 선보였다.
 
포크홀릭 언더아워는 한국인들이 가장 선호하는 육류인 돼지고기를 다채로운 요리로 즐기고, 다양한 주류와 페어링할 수 있는 무제한 다이닝 프로모션이다.
 
각종 허브로 마리네이드된 돼지 등갈비 바비큐, 간장 삼겹살 찜, 로스트 돈마호크, 수제 소시지를 곁들인 누들 야채 볶음 등 고급 돼지고기를 활용한 이색 요리들이 프로모션의 하이라이트다.
돼지고기 요리와 곁들이기 좋은 와인, 칵테일, 맥주, 샹그리아 등 엄선된 주류 22종도 무제한으로 즐길 수 있다.
 
‘포크홀릭 원더아워’ 프로모션은 월요일부터 토요일까지 저녁 6시부터 9시까지 이용할 수 있으며, 네이버를 통해 ‘포크홀릭 원더아워’ 프로모션 예약·결제 시 10% 할인 혜택을 받을 수 있다.
운영 기간은 4월 1일까지다.
 
 

저녁 시간에 와인바로 운영되는 신라호텔 더 라이브러리[사진=신라호텔]

◆달콤한 신년 모임···와인바로 운영되는 신라호텔 더 라이브러리 
서울신라호텔 1층 라운지 '더 라이브러리'는 저녁 무렵 와인바로 변신한다.
 
더 라이브러리는 와인과 안주 메뉴를 보강해 저녁 6시부터 자정까지 운영된다.
이 시간 라이브 재즈 공연도 펼쳐진다.
와인은 부르고뉴 지역 와인을 강화해 총 208종으로 확대했고, 위스키도 102종으로 준비했다.
안주 메뉴도 와인과 페어링할 수 있는 문어 세비체, 스파이시 타이 슈림프, 캐비어 등 15종으로 다양하게 만나볼 수 있다.
와인바의 콘셉트는 '저녁노을이 여운을 남기는 시간'이라는 의미의 '애프터 글로우(After Glow)'다.
시시각각 변하는 남산의 석양과 야경을 감상하며 편안한 분위기 속에서 소믈리에가 엄선한 와인과 페어링 안주를 즐길 수 있다.
 

몬드리안 서울이 신년을 맞아 카바나 프라이빗 다이닝 패키지를 선보였다.
[사진=몬드리안 서울 ]

◆우리끼리 오붓한 파티! 몬드리안 서울 카바나 프라이빗 다이닝 패키지 
몬드리안 서울 이태원은 오붓한 파티를 원하는 이들을 위해 '카바나 프라이빗 다이닝(Cabana Private Dining)' 패키지를 선보인다.
 
카바나 프라이빗 다이닝 패키지는 카바나 스위트 객실에서 식사를 즐길 수 있다.
스위트 객실의 야외 테라스는 수영장 전망에 난로가 구비돼 있으며 드비알레 (Devialet) 블루투스 스피커도 이용할 수 있다.
이용 시간은 최대 3시간이며, 기본 4인에서 최대 12인까지 수용 가능하다.
식사는 5코스 쉐어링 메뉴로 진행된다.
호텔 셰프가 선보이는 요리는 코스별로 와인 페어링이 포함됐다.
 
아주경제=기수정 문화부 팀장 violet1701@ajunews.com

<본 콘텐츠의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아주경제(www.ajunews.com)에 있으며, 뽐뿌는 제휴를 통해 제공하고 있습니다.>
뉴스 스크랩을 하면 자유게시판 또는 정치자유게시판에 게시글이 등록됩니다. 스크랩하기 >
추천하기0 다른의견0

  • 알림 욕설, 상처를 줄 수 있는 댓글은 삼가주세요.
짤방 사진  
△ 이전글▽ 다음글